봉사활동
회원가입 즐겨찾기추가
보도자료 및 회원동정
건강,질병정보
전자도서관
봉사활동
의료관련링크
최근글
공황장애 -대한신경정신의학회      
대한신경정신의학회     2012-12-08 (토) 22:09    좋아요:0     조회:1883     115.xxx.198
공황장애(신경성 심장증상 및 호흡곤란)

(1) 공황장애란?

갑자기 심장이 두근거리고 숨이 막히는 듯하고 죽을 것만 같은 불안이 엄습하는 현상이 반복적으로 나타나는 장애입니다. 대개 1시간 이내에 가라앉지만, 가벼운 증상이 오래 지속되는 수도 있습니다. 평소에도 그런 현상이 다시 생길까봐 불안하고 긴장되며, 혼자 멀리 나가는 것이 두려워지기도 하고, 큰 병에 걸린 것 같아 여기저기 검사하러 다니고, 응급실을 찾는 경우도 더러 있습니다.
(2) 공황장애의 진단

다음 증상 중 4개 이상이 갑자기 나타나면 공황장애로 진단합니다. 개인마다 그 증상이 아주 다양할 수 있습니다.

1) 심장이 두근거리거나 빨라짐
2) 식은 땀이 남
3) 몸이 떨리거나 흔들림
4) 숨이 막히거나 답답한 느낌
5) 질식할 것 같은 느낌
6) 가슴이 아프거나 불쾌함
7) 속이 울렁거리거나 불쾌함
8) 어지럽거나 쓰러질 것 같음
9) 세상이 평소와 다르게 느껴짐
10) 죽을 것 같은 두려움
11) 미쳐버릴 것 같거나 내 자신을 통제하지 못할 것 같은 두려움
12) 신체감각이 달라짐 (둔해지거나 따끔거림 등)
13) 몸에서 열이 오르거나, 오한이 듬

(3) 얼마나 흔한가?

100명 중 2-3명에서 발생한다고 하니 매우 흔한 질환입니다. 심장내과 환자의 상당수가 공황장애라고 합니다.

(4) K부인의 경우

평소 건강하고 쾌활한 성격의 K부인은 작년에(당시 32세) 친구들과 중국집에서 음식을 먹던중 갑자기 가슴이 쿵하고 뛰기 시작하고 어지러운 기가 돌면서 뒷골이 뻣뻣해지는 느낌이 들고 식은 땀이 나서 기분이 좋지 않았다. 걱정이 되었지만 10분쯤 지나니까 저절로 가라앉아서 안심을 하였다. 이후에도 가끔씩 그런 현상이 일어났으나 견딜만 하였다.

몇달전 버스를 타고 가는데 차안이 복잡해지면서, 갑자기 가슴이 답답해지고 심장이 뛰면서 숨을 들이쉬기가 어려워졌다. 점점 심해져 손발이 저리고 뻣뻣해지고 어지럽고 열이 올라 무슨 큰 일이 생길 것 같아 버스에서 내린 후 곧장 남편을 불러 웅급실에 달려갔다. 웅급실에 도착하니 중상은 어느 정도 가라앉은 후이긴 했지만 심전도 등 여러가지 검사를 했다. 그러나 신체에 별 이상이 나타나지 않았고 의사는 "신경성이다"라고만 했다. 자신은 죽을 뻔 했는데 신경성이라니 도저히 이해할 수도 믿을 수도 없었다,

이후 K부인은 또 그럴까봐 버스를 타지 못 했다. 그러나 백화점이나 지하철에서도 비슷한 증상을 경험하였으며, 여러 병원을 전전하면서 온갖 검사를 다 했으나 뚜렷한 병명을 찾지 못하였고, 속 시원한 설명도 듣지 못했다. K부인은 점점 건강에도 자신감이 없어지고 매사에 자신감도 적어지고 불안하고 우울한 기분으로 지내다 신경정신과에 방문하였다. 현재 K부인은 치료중이며 증상없이 잘 지내고 있다.

(5) 공황장애의 원인

우선 정상적인 자율신경계 반웅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자율신경이란 위장, 심장, 폐, 혈관 등등 우리 몸속의 모든 구조물들을 조화롭게 활동하도록 관장하는 체계입니다. 밖에서 어떤 신호가 오면 우리 몸은 스스로 반응을 척척 하지요. 예를 들어, 달리기를 하면 심장박동이 빨라지고, 밥을 먹으면 위장운동과 함께 위액이 분비되는 등 모든 것이 다 자율신경이 알아서 움직입니다.

만일 자고 있는데 도둑이 들었다고 합시다. 이때 가슴이 쿵쿵 뛸 것이고, 심호흡을 해야하고, 숨이 차고, 힘이 쭉 빠지면서 무서운 느낌이 들 것입니다. 이런 자율신경 반웅들은 아주 정상적인 현상입니다. 다시말해 갑자기 위험한 상황을 겪는다거나, 스트레스를 많이 받거나, 긴장을 많이 할 때 이러한 신체반응을 경험하게 됩니다.

조금 전문적으로 설명한다면 다음과 같습니다. 뇌신경 중에는 청반(locus ceruleus)이라는 아주 작은 부위가 있습니다. 이것은 일종의 스위치같은 것이어서 어느 정도 이상의 자극(위험, 스트레스 등)이 오면 반짝 불이 들어오고 노르에피네프린이라는 호르몬을 많이 분비됩니다. 이런 신경과 호르몬의 작용으로 위와 같은 여러가지 신체반응을 일으킵니다. 전문용어로 이를 스트레스 반응이라 합니다.

만일 청반이라는 스위치가 너무 쉽게 켜진다면 어떻게 뒬까요? 조그마한 일에도 가슴이 쿵쿵 뛸 것이고 불안을 쉽게 느낄 것입니다. 더 나아가 별 이유도 없이 혼자 스위치가 켜진다면, 갑자기 가슴이 뛰고 숨이 차게 되고 우리는 더욱 놀랄 것입니다. 왜냐하면 십중팔구 심장 발작이 왔다거나 숨 막혀 죽을 것이라는 생각이 들것이기 때문입니다.

이처럼 청반이라는 스위치가 쉽게 켜지거나 저절로 켜지는 현상, 즉 자율신경계의 불균형이 근본 원인입니다. 물론 좀더 복잡한 과정이 더 있지만 여기서는 설명을 생략하겠습니다.

과거에는 단순히 성격이나 스트레스 탓으로만 생각했고, 병원에 가면 "신경쓰지 마라"는 말만 들었습니다. 그러나 사실 신경을 쓰지 않아도 중상이 생깁니다. 앞서 말한 것처럼 공황장애는 자율신경계와 이와 연관된 호르몬의 균형에 장애가 온 것이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이것을 교정하는 올바른 약물요법이 가장 중요합니다. 마치 고혈압을 치료할때 혈압을 약물로 조절하는 것과 같은 이치입니다.

1. 약물치료 : 벤조디아제핀계와 삼환계 항우울제 약이 가장 흔히 사용되고 있 으며, 이 약들의 작용과 부작용에 대해서 충분히 배우도록 하십시 오. 치료기간은 개인마다 다르지만, 평균적으로 6개월이상 충분한 용량을 유지한 후 증상에 따라 감량해 나가야 합니다,

2. 면담치료 : 약물치료가 기본적이긴 하나 성격문제나 스트레스가 재발 또는 악화시키는 역할을 하기 때문에 이에 관해서 면담을 통한 조정이 이루어져야 합니다.

  0
3500
NO CATEGORY SUBJECT NAME DATE HIT
11 잘못 알고 있는 건강정보 10가지 대한재활의학회 05-15 16:41 2591
10 남성이라면 알아둬야 할 성건강 상식 대한남성과학회 05-15 16:39 2716
9 방사선치료, 제대로 알고 계십니까? 방사선종양학회 05-15 16:36 2364
8 공황장애 -대한신경정신의학회 대한신경정신의학회 12-08 22:09 1883
7 골다공증과운동 - 대한스포츠의학회 대한스포츠의학회 12-08 22:08 1647
6 곤충교상 - 대한피부과학회 대한피부과학회 12-08 22:07 1629
5 고혈압과운동 - 대한스포츠의학회 대한스포츠의학회 12-08 22:07 1669
4 고지혈증과운동 - 대한스포츠의학회 대한스포츠의학회 12-08 22:06 1890
3 건선 - 대한피부과학회 의사협회 12-08 22:04 1674
2 갑상선 종양 -대한이비인후과- 의사협회 12-08 22:04 1348
1 간염의 증상과 진단 및 치료 의사협회 12-08 22:03 1397
1